라떼는 말야.. 그땐 그랬어

지금이야 넘쳐나는 정보로 누구나 

마음만 먹으면 방구석에 앉아있어도

 여행작가가 될 수 있는 시대가 되었지만

그리 오래지 않은 과거에는  여행 관련 정보를 

구하기가 쉽지 않았습니다. 

미국이나 일본 여행 정보지의 번역본에 

의지할 수밖에 없었지요.

그래서 한, 두 박자 늦은 정보와 우리나라 

정서에 맞지 않는 여행자나 관광지 소개에 

당황했던 적도 많았습니다.

하지만 최근 SNS를 통해 개인 간 

정보교류가 확대되고, 

스마트폰을 활용한 여행 벤처 스타트업이 

다양한 종류의 여행 콘텐츠를 제공하게 되어 

여행사의 의존도가 확연히 줄어들게 되었습니다. 

여행사가 제공하는 상품을 구매하지 않더라도 

누구든 쉽게 스스로 여행을 기획하여 

여행할 수 있게 된 것이지요.

세계 여행 정보를 손쉽게

지구에 있는 여행지라면 클릭 몇 번에 

도시의 역사와 가는 방법, 추천 숙소, 

필수 여행코스와 맛집까지 쉽게 알 수 있습니다. 

구글맵을 열어 처음 들어보는 아무 도시나 

검색해 보세요. 수많은 여행 정보를 

얻을 수 있을 것 입니다 

에이 설마 하는 마음에 지도에서 가장 먼저 눈에 보이는 

베트남 ‘꽝응아이’를 검색해 봤죠. 

‘꽝응아이’로 수많은 정보가 검색되었고 바로 하노이를 경유하여 

기차를 타고 ‘꽝응아이’로 여행을 떠날 수 있다는 

지식을 얻을 수 있었습니다!!

이제는 당연해진 해외여행

통계에 의하면 코로나 사태 직전인 2019년에는 

해외 출국자가 2870만 명이었습니다. 

남녀노소 모두를 포함한 국민 절반 이상이 

해외에 출국했다는 것입니다. 

물론 전부 관광 목적의 출국은 아니지만, 

상당히 많은 수의 사람들이 여행을 떠났다는 

것을 알 수 있습니다.

1년에 한 번 이상 해외여행을 가는 것이 

당연한 일상이 되었습니다.  

상황이 이렇다 보니 해외 여행지에서 

한국인 여행자를 만나는 건 

너무나도 당연한 일이며 이국적인 풍경만 

아니면  여기가 종로라고 해도 어색하지 

않을 정도입니다.

그래서 여행의 목적지가 

다양해지고 있습니다.

이렇듯 누구나 쉽게 여행을 기획하고 

준비할 수 있게 되어 어디든 떠날 수 있으며, 

국민 대부분 한 번 이상의 해외여행 

경험이 생기게 되면서 이제는 가보지 않은, 

그러면서도 (한국)사람들로 붐비지 않는 

숨겨진 여행지로 떠나고자 하는 모험심 강한 

여행자들에 의해 매년 새로운 여행지가 

발굴되고 있습니다.  최근에 주목받은 다낭, 

크로아티아가 좋은 예가 되겠네요.

대형 여행사는 매년 수십 개의 새로운 

여행상품을 개발하여 여행자들에게 

선보이고 있습니다. 

그러다 보니 트렌드에 민감하게 반응해서 

반짝 여행자들이 몰렸다가 사라져가는 

여행지가 생기게 되었습니다. 

한때 신혼여행지로 주목받던 

말레이시아의 르당, 필리핀의 엘니도의 경우 

이제는 추억속 여행지가 되었죠


여행에도 스테디셀러가 있습니다

이색적인 여행지에 쉽게 흥미를 보이지만,

그만큼 쉽게 관심을 잃어버리기도 한다는 것을

보여주기도 합니다. 반대로 수십 년을 

꾸준하게 사랑받으면서 사회의 흐름에 

영향을 받지 않는 여행지도 많이 있습니다. 

그래서 여행상품도 한결같이 꾸준히 

팔리는 물건과 같은 스테디셀러가 

생겨나고 있습니다.

스테디셀러 여행지가 되려면 수많은 

사람의 검증을 거쳐야 하고 의도적이지 

않은 바이럴이 유기적으로 발생해야 합니다. 

결국 바이럴의 원동력은 추천이고 

입소문인데 그러기 위해서는 시대에 맞는 

트랜디함을 전달하지는 못하지만, 

사람들에게 꾸준한 감동과 보편적인 즐거움을 

주는 압도적인 장점이 있어야 합니다.

사람들이 찾는 이유가 있습니다.

스테디셀러 여행지의 장점은 다양한

먹거리가 즐비하고, 역사유적과 건축물 등 

이색적이고 화려한 볼거리로 여행자들의 

오감을 즐겁게 만들어 줍니다. 

다채로운 투어와 액티비티를 통해 

현지 문화를 가까이서 체험할 수 기회도 

많이 있습니다. 그럴 뿐만 아니라 관광 후 

나이트 라이프를 즐길 수도 있고 

이 모든 것을  안전하게 즐길 수 있도록 

치안이 좋아야 합니다. 

결과적으로 안정적으로 여행 수요와 

공급이 조화를 이루어

자연스럽게 가격이 안정되어 부담 없는 

가격으로도 수준 높은 품질의 여행을 

즐길 수가 있게 됩니다. 

이런 선순환이 지속해서 이루어져 

가성비와 가심비를 모두 사로잡아 

지속해서 사랑받는 스테디셀러 여행지가

되는 것입니다.

이렇듯 다양한 장점이 있는 

스테디셀러 여행상품은 

수많은 여행자에 의해 검증된 상품이기 때문에 

마음 편안하게 고를 수 있고 비교적 

실패하지 않는 여행을 즐길 수 있습니다.

해외여행에 익숙하지 않은 사람일수록 

이런 상품을 고르는 것이 여러모로 안전합니다. 

스테디셀러 상품 선택은 실패하지 않는 

여행의 첫걸음인 셈이죠.

라떼는 말야.. 그땐 그랬어


지금이야 넘쳐나는 정보로 누구나 마음만 먹으면 방구석에 앉아있어도

 여행작가가 될 수 있는 시대가 되었지만 그리 오래지 않은 과거에는 

여행 관련 정보를 구하기가 쉽지 않았습니다. 여행작가라는 

단어조차 생소했었기 때문에 미국이나 일본 여행 정보지의 

번역본에 의지할 수밖에 없었지요.

그래서 한, 두 박자 늦은 정보와 우리나라 정서에 맞지 않는 여행지

관광지 소개에 당황했던 적도 많았습니다.


수 많은 여행지 중 어디로 가야 할지
 고민중인 여러분들의 
고민을 덜어드리기 위해 더이엘투어는 
지금까지 수많은 여행자들이 선택했던
스테디셀러 여행상품을 골라 봤어요.
우리를 떠났던 여행이 먼길을 돌아 
다시 오고 있습니다
회원가입을 하시면 여행상품이 준비되는 즉시
바로 알려드리도록 하겠습니다
조금만 더 기다려 주세요




하지만 최근 SNS를 통해 개인 간 정보교류가 확대되고, 

스마트폰을 활용한 여행 벤처 스타트업이 다양한 종류의 

여행 콘텐츠를 제공하게 되어 여행사의 의존도가 

확연히 줄어들게 되었습니다. 

여행사가 제공하는 상품을 구매하지 않더라도 

누구든 쉽게 스스로 여행을 기획하여 여행할 수 있게 된 것이지요.

세계 여행 정보를 손쉽게

지구에 있는 여행지라면 클릭 몇 번에 도시의 역사와 가는 방법, 추천 숙소, 필수 여행코스와 맛집까지 쉽게 알 수 있습니다. 

구글맵을 열어 처음 들어보는 아무 도시나 검색해 보세요. 수많은 여행 정보를 얻을 수 있을 것 입니다 

에이 설마 하는 마음에 지도에서 가장 먼저 눈에 보이는 베트남 ‘꽝응아이’를 검색해 봤죠. ‘꽝응아이’로 수많은 정보가 검색되었고 바로 

하노이를 경유하여 기차를 타고 ‘꽝응아이’로 여행을 떠날 수 있다는 지식을 얻을 수 있었습니다!!

이제는 당연해진 해외여행


통계에 의하면 코로나 사태 직전인 2019년에는 

해외 출국자가 2870만 명이었습니다. 

남녀노소 모두를 포함한 국민 절반 이상이 해외에 출국했다는 것입니다. 

물론 전부 관광 목적의 출국은 아니지만, 

상당히 많은 수의 사람들이 여행을 떠났다는 것을 알 수 있습니다.

1년에 한 번 이상 해외여행을 가는 것이 당연한 일상이 되었습니다.  상황이 이렇다 보니 해외 여행지에서 한국인 여행자를 만나는 건 

너무나도 당연한 일이며 이국적인 풍경만 아니면  여기가 종로라고 해도 어색하지 않을 정도입니다.

그래서 여행의 목적지가 다양해지고 있습니다




이렇듯 누구나 쉽게 여행을 기획하고 준비할 수 있게 되어 

어디든 떠날 수 있으며, 국민 대부분 한 번 이상의 해외여행 

경험이 생기게 되면서 이제는 가보지 않은, 

그러면서도 (한국)사람들로 붐비지 않는 숨겨진 

여행지로 떠나고자 하는 모험심 강한 

여행자들에 의해 매년 새로운 여행지가 발굴되고 있습니다. 

최근에 주목받은 다낭, 크로아티아가 좋은 예가 되겠네요.

대형 여행사는 매년 수십 개의 새로운 여행상품을 개발하여 

여행자들에게 선보이고 있습니다. 

그러다 보니 트렌드에 민감하게 반응해서 

반짝 여행자들이 몰렸다가 사라져가는 

여행지가 생기게 되었습니다. 

한때 신혼여행지로 주목받던 

말레이시아의 르당, 필리핀의 엘니도의 경우 

이제는 추억속의 여행지가 되어 버렸죠

여행에도 스테디셀러가 있습니다




이색적인 여행지에 쉽게 흥미를 보이지만,

그만큼 쉽게 관심을 잃어버리기도 한다는 것을

 보여주기도 합니다. 반대로 수십 년을 꾸준하게 사랑받으면서

사회의 흐름에 영향을 받지 않는 여행지도 많이 있습니다. 

그래서 여행상품도 한결같이 꾸준히 팔리는 물건과 같은 

스테디셀러가 생겨나고 있습니다.


스테디셀러 여행지가 되려면 수많은 사람의 검증을 

거쳐야 하고 의도적이지 않은 바이럴이 유기적으로 

발생해야 합니다. 결국 바이럴의 원동력은 추천이고 

입소문인데 그러기 위해서는 시대에 맞는 트랜디함을 

전달하지는 못하지만, 사람들에게 꾸준한 감동과 

보편적인 즐거움을 주는 압도적인 장점이 있어야 합니다.

사람들이 찾는 이유가 있습니다


스테디셀러 여행지의 장점은 다양한 먹거리가 즐비하고, 

역사유적과 건축물 등 이색적이고 화려한 볼거리로 

여행자들의 오감을 즐겁게 만들어 줍니다. 

다채로운 투어와 액티비티를 통해 현지 문화를 가까이서 

체험할 수 기회도 많이 있습니다. 그럴 뿐만 아니라 관광 후 

나이트 라이프를 즐길 수도 있고 이 모든 것을 

안전하게 즐길 수 있도록 치안이 좋아야 합니다. 

그리고 자연재해나 테러와 같이 외부 위험요소도 없어야 하죠.  마지막으로 서울, 수도권뿐 아니라 지방 공항에서도 가기 쉽도록 

접근성도 좋아야 합니다.


결과적으로 안정적으로 여행 수요와 공급이 조화를 이루어

자연스럽게 가격이 안정되어 부담 없는 가격으로도 

수준 높은 품질의 여행을 즐길 수가 있게 됩니다. 

이런 선순환이 지속해서 이루어져 가성비와 가심비를 모두 사로잡아 

지속해서 사랑받는 스테디셀러 여행지가되는 것입니다.


이렇듯 다양한 장점이 있는 스테디셀러 여행상품은 

수많은 여행자에 의해 검증된 상품이기 때문에 

마음 편안하게 고를 수 있고 비교적 실패하지 않는 

여행을 즐길 수 있습니다. 해외여행에 익숙하지 않은 

사람일수록 이런 상품을 고르는 것이 여러모로 안전합니다. 

스테디셀러 상품 선택은 실패하지 않는 여행의 첫걸음인 셈이죠.

수 많은 여행지 중 어디로 가야 할지 고민중인 여러분들의 

고민을 덜어드리기 위해 더이엘투어는 

지금까지 수많은 여행자들이 선택했던

스테디셀러 여행상품을 골라 봤어요.


이런 기준으로 고르고 골랐어요


① 10년이상 꾸준히 사랑받은 여행지에요

② 볼거리, 즐길거리, 먹거리가 풍부해요

③ 안전한 지역이어야 해요

④ 호불호가 없는 보편적인 즐거움이 가득해야 해요





더이엘투어가 엄선한

스테디셀러 여행상품 한번 구경해보시겠어요?

우리를 떠났던 여행이 먼길을 돌아 다시 오고 있습니다.
회원가입을 하시면 여행상품이 준비되는 즉시 알려드리도록 하겠니습다
조금만 더 기다려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