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철 음식만 있나요? 제철 여행지도 있습니다. 같은 여행지라 하더라도 계절에 따라 분위기와 느낌이 전혀 다르고 

1년 내내 더울 것 같은 동남아시아에도 우리나라의 가을과 같이 청량하고 상쾌한 공기가 가득한 시기가 있습니다. 

언제든 떠나면 즐거운 여행이지만 가장 여행하기 좋은 시기에 떠나는 여행은 더욱 즐겁지 않을까요?



제철 음식만 있나요? 제철 여행지도 있습니다. 같은 여행지라 하더라도 계절에 따라 분위기와 느낌이 전혀 다릅니다
1년 내내 더울 것 같은 동남아시아에도 
우리나라의 가을과 같이 청량하고 
상쾌한 공기가 가득한 시기가 있습니다. 
언제든 떠나면 즐거운 여행이지만 가장 
여행하기 좋은 시기에 떠나는 여행은 
더욱 즐거울 것입니다.


유럽의 여름은 다양한 이벤트로 볼거리와 즐길 거리가 너무 많습니다. 위도가 높은 나라는 일조시간이 길어지고 늦은 시간까지 해가 떠 있어 하루종일 여행할 수 있습니다.

 

동남아시아의 경우 발리와 말레이반도의 동쪽은 건기에 접어들게 되어 연중 최고 시즌을 맞이합니다. 하와이도 기후가 안정되어 쾌적하게 보낼 수 있습니다.

발리 - 인도네시아

7월의 발리는 건기가 절정에 달합니다. 날씨도 온화하고 바다의 투명도가 가장 높아, 해양 스포츠를 즐기기에 최적의 계절입니다. 서퍼에게 인기인 발리에서는 연중 좋은 파도를 즐길 수 있습니다만, 봄부터 여름에 이를 때까지 큰 너울의 파도가 몰려와 쿠타지역에는 세계 각국에서 내놓으라 하는 실력 있는 서퍼가 모여듭니다. 8 월부터 가을까지는 발리섬 남동부에 개복치가 나타나 다이빙뿐만 아니라 스노클링으로도 볼 수도 있습니다. 섬 주변에서 돌핀 워칭 투어도 인기입니다

말레이시아 동쪽

동쪽과 서쪽의 표정이 완전히 다른 말레이시아. 가늘고 긴 말레이반도의 동쪽에는 아름다운 해안선이 이어지고, 인근 해안에는 많은 섬이 자리 잡고 있습니다. 하얗고 고운 모래사장 때문에 섬 주변에 흰색 테두리를 두른 것 같은 르당섬은 해양보호구역으로 지정되어 있어 바다의 자연 그대로의 아름다움을 느낄 뿐만 아니라 현대적 시설의 고급 리조트도 잘 갖추고 있습니다.

 

남부의 티오만섬은 접근성이 좋아 많은 사람이 찾는 말레이시아의 대표 휴양지입니다. 스노클링과 다이빙으로 산호초가 펼쳐져 있는 바다를 만끽할 수 있고, 생명감 넘치는 정글을 트레킹할 수 있으며, 원시 그대로의 자연을 즐길 수 있습니다.

하와이

항상 여름일 것 같은 이미지가 있는 하와이지만, 크게 나누면 여름과 겨울이 있습니다. 5~10월은 여름으로 기온은 높고 맑은 날이 많아 날씨가 좋은 시즌입니다. 기온이 높지만, 습도가 낮아 상쾌한 공기 때문에 무더운 한국보다 훨씬 쾌적합니다. 가족 여행지이기 때문에 여름 방학 시즌에 극성수기가 되므로 7월 중순 이전에 여행할 것을 추천합니다.

스위스

스위스의 여름은 일조시간이 길어 늦은 저녁까지 충분히 놀 수 있는 것이 매력입니다. 미술관과 박물관은 저녁 8시까지 문을 열고 여유 있게 관람할 수 있습니다. 여행을 마친 후 레스토랑에서 뜨거운 라클레트와 치즈 퐁듀 등 스위스의 전통음식을 맛보고. 알프스산맥에는 기온이 상승하면서 꽃이 만발하고 다양한 고산 식물들이 들판을 물들입니다. 산책로가 완비된 트레킹 코스도 많아 산과 계곡 등에서 아름다운 대자연을 체험할 수 있습니다.

파리(프랑스)

7월의 파리는 이벤트가 가득합니다. 7월 14일의 프랑스 건국기념일(파리제)은, 샹젤리제 거리에서 대규모 퍼레이드나 에펠탑의 화려한 불꽃놀이를 볼 수 있습니다. 6월 말부터 이어지는 투르 드 프랑스의 최종 목적지도 파리 샹젤리제 거리입니다. 7월 하순부터 센 강에는 인공 해변인 '파리 프라주'가 등장해 파라솔 아래서 해변의 기분을 즐기는 사람들로 북적입니다. 거리의 상점들은 한창 여름 정기세일을 하고 있어 원하는 것을 저렴하게 구할 기회입니다.

비엔나(오스트리아)

7월은 중부 유럽도 여행하기 좋은 계절입니다. 2000년이 넘는 역사를 간직한 비엔나는 합스부르크가의 상징인 쇤브룬 궁전을 비롯해 아름다운 역사적 건물들이 즐비해 산책하며 여행하기에 안성맞춤인 도시입니다. 주위에는 녹음이 우거진 공원이 펼쳐져 시민들의 휴식처가 되고 있습니다. 음악의 수도답게 오페라와 발레, 오케스트라 콘서트가 자주 열립니다. 7월 하순부터 개최되는 잘츠부르크 음악제를 보기 위해 전 세계의 음악 애호가들이 모입니다.

체코

여름의 체코는 낮 기온이 30도를 넘는 날도 있지만, 습도가 낮고 건조하기 때문에 쾌적하게 보낼 수 있습니다. 해가 길고 밤 9시경까지 밝기 때문에 아침부터 저녁까지 충분히 여행할 수 있습니다. 수도 프라하의 구시가는 세계유산으로 등재되어 '백탑의 거리'라 불리는 아름다운 거리 풍경을 감상할 수 있습니다. 보헤미안 글라스와 도자기, 나무로 만든 장난감, 전통 공예품 등 체코다운 기념품을 찾으며 돌층계로 이어진 중세도시의 골목길을 산책하세요

7월에 여행하면 더할나위 없이 좋은 

여행지만 골라봤습니다.

이엘투어가 추천하는 이달의 여행지

한번 만나 볼까요?

우리를 떠났던 여행이 먼길을 돌아 
다시 오고 있습니다
회원가입을 하시면 여행상품이 준비되는 즉시
바로 알려드리도록 하겠습니다
조금만 더 기다려 주세요

유럽의 여름은 다양한 이벤트로 볼거리와 즐길 거리가 너무 많습니다. 위도가 높은 나라는 일조시간이 길어지고 늦은 시간까지 해가 떠 있어 하루종일 여행할 수 있습니다.

동남아시아의 경우 발리와 말레이반도의 동쪽은 건기에 접어들게 되어 연중 최고 시즌을 맞이합니다. 하와이도 기후가 안정되어 쾌적하게 보낼 수 있습니다.

발리 - 인도네시아

7월의 발리는 건기가 절정에 달합니다. 날씨도 온화하고 바다의 투명도가 가장 높아, 해양 스포츠를 즐기기에 최적의 계절입니다. 서퍼에게 인기인 발리에서는 연중 좋은 파도를 즐길 수 있습니다만, 봄부터 여름에 이를 때까지 큰 너울의 파도가 몰려와 쿠타지역에는 세계 각국에서 내놓으라 하는 실력 있는 서퍼가 모여듭니다. 8 월부터 가을까지는 발리섬 남동부에 개복치가 나타나 다이빙뿐만 아니라 스노클링으로도 볼 수도 있습니다. 섬 주변에서 돌핀 워칭 투어도 인기입니다.

말레이시아 동쪽

동쪽과 서쪽의 표정이 완전히 다른 말레이시아. 가늘고 긴 말레이반도의 동쪽에는 아름다운 해안선이 이어지고, 인근 해안에는 많은 섬이 자리 잡고 있습니다. 하얗고 고운 모래사장 때문에 섬 주변에 흰색 테두리를 두른 것 같은 르당섬은 해양보호구역으로 지정되어 있어 바다의 자연 그대로의 아름다움을 느낄 뿐만 아니라 현대적 시설의 고급 리조트도 잘 갖추고 있습니다.


남부의 티오만섬은 접근성이 좋아 많은 사람이 찾는 말레이시아의 대표 휴양지입니다. 스노클링과 다이빙으로 산호초가 펼쳐져 있는 바다를 만끽할 수 있고, 생명감 넘치는 정글을 트레킹할 수 있으며, 원시 그대로의 자연을 즐길 수 있습니다.

하와이-미국

항상 여름일 것 같은 이미지가 있는 하와이지만, 크게 나누면 여름과 겨울이 있습니다. 5~10월은 여름으로 기온은 높고 맑은 날이 많아 날씨가 좋은 시즌입니다. 기온이 높지만, 습도가 낮아 상쾌한 공기 때문에 무더운 한국보다 훨씬 쾌적합니다. 가족 여행지이기 때문에 여름 방학 시즌에 극성수기가 되므로 7월 중순 이전에 여행할 것을 추천합니다.

스위스

스위스의 여름은 일조시간이 길어 늦은 저녁까지 충분히 놀 수 있는 것이 매력입니다. 미술관과 박물관은 저녁 8시까지 문을 열고 여유 있게 관람할 수 있습니다. 여행을 마친 후 레스토랑에서 뜨거운 라클레트와 치즈 퐁듀 등 스위스의 전통음식을 맛보고. 알프스산맥에는 기온이 상승하면서 꽃이 만발하고 다양한 고산 식물들이 들판을 물들입니다. 산책로가 완비된 트레킹 코스도 많아 산과 계곡 등에서 아름다운 대자연을 체험할 수 있습니다.

파리

7월의 파리는 이벤트가 가득합니다. 7월 14일의 프랑스 건국기념일(파리제)은, 샹젤리제 거리에서 대규모 퍼레이드나 에펠탑의 화려한 불꽃놀이를 볼 수 있습니다. 6월 말부터 이어지는 투르 드 프랑스의 최종 목적지도 파리 샹젤리제 거리입니다. 7월 하순부터 센 강에는 인공 해변인 '파리 프라주'가 등장해 파라솔 아래서 해변의 기분을 즐기는 사람들로 북적입니다. 거리의 상점들은 한창 여름 정기세일을 하고 있어 원하는 것을 저렴하게 구할 기회입니다.

 

비엔나 -오스트리아

7월은 중부 유럽도 여행하기 좋은 계절입니다. 2000년이 넘는 역사를 간직한 비엔나는 합스부르크가의 상징인 쇤브룬 궁전을 비롯해 아름다운 역사적 건물들이 즐비해 산책하며 여행하기에 안성맞춤인 도시입니다. 주위에는 녹음이 우거진 공원이 펼쳐져 시민들의 휴식처가 되고 있습니다. 음악의 수도답게 오페라와 발레, 오케스트라 콘서트가 자주 열립니다. 7월 하순부터 개최되는 잘츠부르크 음악제를 보기 위해 전 세계의 음악 애호가들이 모입니다.

체코

여름의 체코는 낮 기온이 30도를 넘는 날도 있지만, 습도가 낮고 건조하기 때문에 쾌적하게 보낼 수 있습니다. 해가 길고 밤 9시경까지 밝기 때문에 아침부터 저녁까지 충분히 여행할 수 있습니다. 수도 프라하의 구시가는 세계유산으로 등재되어 '백탑의 거리'라 불리는 아름다운 거리 풍경을 감상할 수 있습니다. 보헤미안 글라스와 도자기, 나무로 만든 장난감, 전통 공예품 등 체코다운 기념품을 찾으며 돌층계로 이어진 중세도시의 골목길을 산책하세요

7월에 여행하면 더할나위 없이 좋은

여행지만 골라봤습니다.

이엘투어가 추천하는 이달의 여행지

한번 만나 볼까요?

우리를 떠났던 여행이 먼길을 돌아 다시 오고 있습니다.
회원가입을 하시면 여행상품이 준비되는 즉시 알려드리도록 하겠습다
조금만 더 기다려 주세요